만19세~61세 대상, 사전 병·의원 예약 후 가능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0-11-05 15:34:20
질병관리청은 5일부터 만19세~61세 장애인연금·수당, 의료급여 수급권자를 대상으로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 한시지원 사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주민등록번호 상 출생연도를 적용하며, 1959년 1월 1일부터 2001년 12월 31일 출생자가 대상이다.

접종이 가능한 지정의료기관은 질병관리청이 운영하는 예방접종 도우미 누리집(https://nip.kdca.go.kr) 또는 예방접종도우미 앱을 통해 조회 가능하며, 사전에 병·의원 예약 후 접종을 받을 수 있다.

질병관리청 정은경 청장은 “인플루엔자 유행수준은 예년보다 낮고 유행시기가 늦어질 가능성이 높은 상황으로 예방접종을 너무 서두르지 마시고 건강상태가 좋은 날에 예방접종을 받아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예방접종 대기 중에는 수분을 충분히 섭취하고, 예진 시 아픈 증상이 있거나 평소에 앓고 있는 만성질환, 알레르기 병력은 반드시 의료인에게 알려야 한다.

접종 후에는 반드시 의료기관에서 15~30분간 이상반응 여부를 관찰하며, 접종 당일은 몸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쉬어야 한다.

또 예방접종 후 접종부위의 통증, 빨갛게 부어오름, 부종이나 근육통, 발열, 메스꺼움 등 경미한 이상증상은 접종 후에 일시적으로 나타날 수 있으며, 대부분 1-2일 이내에 호전된다. 그러나 접종 후 호흡곤란, 두드러기, 심한 현기증 등이 나타나면 즉시 의사의 진료를 받아야 한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